skip to Main Content
  • quick news
  • donate
  • question
  • receipt

뉴서울오페라단의 피가로의 결혼 관람한다.

 인도 바나나 어린이합창단이 뉴서울오페라단(단장 홍지원)의 ‘피가로의 결혼’을 관람한다.
 제2회 바나나콘서트 참가를 위해 25일부터 5월31일까지 한국을 방문하는 바나나 합창단은 대한민국오페라연합회 초청으로 뉴서울오페라단이 공연하는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을 내달 12일 관람한다. 대한민국오페라연합회는 바나나 합창단에게 오페라 관람의 기회를 주기 위해 ‘2012대한민국오페라페스티벌’에 초청한다고 설명했다.
  바나나 합창단은 인도 뿌네시의 빈민가 꼰드와와 상비지역의 어린이들로 구성된 합창단이다.

 바나나는 힌디어로 ‘세우다, 변화시키다’는 뜻으로 이 합창단은 가난에 짓눌려 소망없이 살고 있는 아이들을 음악으로 변화시키기 위해 출범됐다.

이번에 뉴서울오페라단이 공연하는 ‘피가로의 결혼’은 모차르트의 3대 역작으로 손꼽히며 음악의 신동 모차르트의 천재성과 유쾌함이 묻어나는 희극오페라다.

뉴서울오페라단은 북한, 일본, 중국 등 아시아지역에서 창작 오

(서울=뉴스1) 이재욱 기자=페라를 공연하며 한국 창작 오페라의 세계화를 이끌고 있다.

 

article

classica@news1.kr

This Post Has 0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